포항서 30대 여성 아파트 11층 추락…심정지 상태 병원 이송
포항서 30대 여성 아파트 11층 추락…심정지 상태 병원 이송
  • 황영우 기자
  • 승인 2021년 03월 29일 17시 58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3월 29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포항시 북구 한 아파트 11층에서 30대 여성이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해 경찰 과학수사대가 현장 확인을 하고 있다. 독자 제공
포항에서 30대 여성이 아파트 11층에서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29일 포항북부소방서 등에 따르면 30대 여성 A씨는 이날 오후 4시 44분께 포항시 북구 두호동 한 아파트 11층에서 추락했다.

이 사고로 A씨는 심정지 상태인 채로 출동한 포항남부소방서 소방대원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경찰은 A씨의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포항북부소방서 관계자는 “해당 사고는 포항북부소방서 구급대가 모두 다른 곳에 출동을 나가 포항남부소방서 쪽에서 출동했다”라고 말했다.

황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영우 기자
황영우 기자 hyw@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노동, 세관, 해수청, 사회단체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