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아라예술촌, 2021년 국비공모사업 잇따라 선정
포항 아라예술촌, 2021년 국비공모사업 잇따라 선정
  • 곽성일 기자
  • 승인 2021년 04월 12일 18시 58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4월 13일 화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비 5700만원 확보 성과
구룡포생활문화센터 전경
포항문화재단이 운영하는 구룡포생활문화센터(아라예술촌)는 올해 총 4건의 국비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 5700만 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12일 밝혔다.

올해 선정된 공모사업 4건은 △생활문화센터 운영 활성화 프로그램 지원사업에 1500만 원 △경북 지역문화예술특성화 지원사업에 2400만 원 △지역문화인력 지원사업에 1200만 원 △지역문화인력 프로젝트 지원사업에 600만 원으로 국비사업을 통해 지역 문화예술의 다양성과 특성을 반영한 사업을 시행할 수 있게 됐다.

최근 선정된 생활문화센터 운영 활성화 프로그램 지원사업 ‘구룡포 문화꽃학교’는 지역 주민의 자발적이고 주체적인 생활문화 참여를 돕고, 일상 속에서 문화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지원해 주는 사업이다.

올해 선보일 프로그램은 △청년들의 인생 고민을 해결하는 세대 교류 프로그램 ‘도와주세요!(인생)선배님!’ △지역민으로 구성한 문화공동체 ‘구룡지기’ △센터의 공간을 활용한 공유텃밭 ‘봉선화 학당’으로 준비 중이다.

이번 활성화 사업 선정으로 생활문화의 가치를 지역민들과 나눌 예정이며, 더불어 올해 포항시에서 개최되는 2021 전국생활문화축제와 연계성도 기대해볼 만하다.

경상북도 지역문화예술특성화 지원사업은 레지던시 프로그램으로 입주작가의 역량강화를 위한 창작 기회 제공 및 지역의 예술가들과 함께 자유롭게 교류할 수 있는 △라운드테이블 ‘나, 또 다른 예술가의 만남’ △입주작가 팝업 오픈스튜디오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 사업을 통해 입주 작가들의 창작활동 지원은 물론, 레지던스 프로그램을 활성화하고 예술가-시민-지역의 소통 공간으로 영역을 확장해 지역 주민의 자발적 예술 활동을 이끌어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

지역문화진흥원에서 지원받는 지역문화인력 지원사업은 지난해에 이어 연속으로 선정돼 구룡포생활문화센터에서 근무하며 경험 및 전문성을 확보하고 지역문화 발전을 위한 전문인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인건비와 프로젝트 지원, 역량강화 교육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지역 문화인력 프로젝트 지원사업을 통해 올해도 구룡포 지역 주민과 함께하는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운영하며, 지역 생활문화 활성화에 기반을 마련하고자 한다.

포항문화재단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문화예술인들에게 다양한 지원 사업을 통해 새로운 활동 기회를 얻길 바란다”며 “예술인과 주민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사업이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라고 전했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포항문화재단 생활문화교육팀(054-289-7875)으로 문의하면 된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