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하회마을·월영교 벚꽃, 중국인들 유혹…주요 언론매체에 소개 '인기'
안동 하회마을·월영교 벚꽃, 중국인들 유혹…주요 언론매체에 소개 '인기'
  • 오종명 기자
  • 승인 2021년 04월 21일 17시 32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4월 22일 목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신화사 뉴스채널에 소개된 안동 하회마을 벚꽃길.안동시 제공
대한민국 안동시, 일본 나라시, 중국 시안시 3개 도시의 ‘한중일 벚꽃쇼’영상이 중국 내 주요 언론매체를 통해 소개되면서 안동의 아름다운 자연환경이 큰 화제가 되고 있다.

이번 영상은 중국 시안시(西安市)에서 9월에 개최되는 ‘제14회 중국 전국체육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고 안동의 아름다운 벚꽃거리를 홍보하기 위해 안동시가 제작했다.

지역의 자랑인 하회마을과 월영교 일대에 만개한 벚꽃을 주제로 안동 특유의 전통미와 벚꽃의 아름다움을 영상에 담아, 대회의 성공개최 응원 메시지와 함께 시안시 측에 전달됐다.

안동 벚꽃 영상은 지난 14일부터 중국 최대 언론사인 신화사 외 중국 언론사를 통해 중국 전역에 공개돼, 영상 게재 3시간 만에 조회 수가 22만 5000회를 돌파하며 폭발적인 호응을 이끌어 냈다.

중국 국영 언론사인 인민일보, 중앙방송(cctv), 민간 언론매체 등을 통해 대회 폐막 시까지 지속적으로 송출될 예정으로, 아름다운 자연과 문화의 도시 안동의 이미지를 부각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안동시와 시안시는 2020년 11월 30일 자매결연 체결 후 코로나 팬데믹 상황속에서도 실무자간 화상회의를 통해 문화관광 및 청소년 온라인 교류 등 활발한 소통을 이어나가고 있다.

오종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종명 기자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안동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