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비 막아라' 中, 비행기·로켓 총동원
'비 막아라' 中, 비행기·로켓 총동원
  • 연합
  • 승인 2010년 11월 04일 22시 42분
  • 지면게재일 2010년 11월 05일 금요일
  • 1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당국이 8일 앞으로 다가온 광저우 아시안게임에서 비를 막고자 비행기도 띄우고 로켓도 발사하는 등 총력을 기울인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은 4일 광둥 지방기상청 발표를 인용, 12일부터 시작할 아시안게임이 비로 지장을 받지 않도록 비행기 5대와 로켓을 동원, 비구름을 분산시킬 예정이라고 소개했다.

광둥 지방기상청은 기상위성 2대와 위성 레이더 16기, 8천곳 이상의 관측소를 총동원, 정확한 기상 예측에 사활을 걸었다.

광저우는 아열대 기후로 보통 11월 온화한 날씨를 보이지만 혹시나 있을 비가 개막식 등 메인 행사를 망칠까봐 중국 당국이 팔을 걷어붙였다.

중국은 2년 전 베이징올림픽에서도 첨단 기술을 앞세워 날씨를 맘대로 바꿔 재미를 톡톡히 봤다.

8월8일 올림픽 개막일 당일 비 예보가 있자 비행기와 로켓을 하늘로 띄워 비구름을 흐트러뜨렸고 말끔하게 개막식을 치렀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