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철녀'오숙정, 日 미야자키 하프마라톤 우승
'철녀'오숙정, 日 미야자키 하프마라톤 우승
  • 김부신기자
  • 승인 2010년 12월 16일 23시 01분
  • 지면게재일 2010년 12월 17일 금요일
  • 1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숙정씨가 시상식에서 우승메달을 건네받고 있다.

'철녀' 오숙정(김천시 지례면 울곡보건진료소장)씨가 제24회 일본 미야자키 국제 마라톤대회에서 여자 하프부문에서 우승했다.

오 씨는 지난 12일 약 2만여명 마라토너들이 참가한 이번 대회 여자 하프코스에서 1시간 30분 기록으로 1위를 차지했다.

오 씨는 지난 2002년 김천시청 마라톤 클럽에 입문해 2003년 춘천마라톤, 2004년 동아마라톤대회에서 각각 6위, 2006년 일본 히로시마국제산악마라톤(20.5㎞) 한국 대표로 출전해 2위, 2010년 춘천마라톤대회에서 2위 등 각종 대회에서 두각을 나타내 왔다.

특히 지난해만 해도 전국의 30여개 마라톤대회에 참가해 20여개 대회에서 우승을 거머쥐었다.

오 씨는 지난 4월 4일 영산강 마라톤 하프부문 우승으로 이번 대회 한국대표 참가 자격을 획득해 태극기와 김천시 마크가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달려 의미를 더했다.

오 씨는 마라톤 뿐만 아니라 철인 3종경기, 수영 등에서도 탁월한 기량을 뽐내 김천을 대표하는 '철녀'로 이름을 날리고 있다.

김부신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