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신임 이종업 압량면번영회장
신임 이종업 압량면번영회장
  • 경산=김윤섭기자
  • 승인 2006년 01월 13일 21시 23분
  • 지면게재일 2006년 01월 14일 토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누구나 찾고 싶은 압량면 만들 터”
신임 이종업 압량면번영회장

이종업 제14대 압량면번영회장(60)은 “압량면을 누구나 찾고 싶은 고장, 살기 좋은 고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출향인사들의 고향을 사랑하는 마음이 우러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취임소감을 밝혔다.

지난 11일 면사무소 회의실에서 제15대 압량면번영회장에 취임한 이 회장은 “전임회장을 비롯, 번영회원들이 깊은 애정으로 지역발전에 적극 노력해 온데 대해 감사한다”면서 포부를 다졌다.

이날 압량면번영회장 이·취임식에는 관내 기관단체장, 번영회원 등 50여명이 참석했으며 신임 회장단은 부회장 홍순민(59), 정희식(55), 사무국장 박종대(54)씨 등이 각각 선출, 구성됐다.

경산=김윤섭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