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Become one with the Taekwondo
Become one with the Taekwondo
  • 이종욱기자
  • 승인 2014년 08월 19일 21시 50분
  • 지면게재일 2014년 08월 20일 수요일
  • 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he opening ceremony of The World Taekwondo Hanmadang held last year.

Starting from this August 21st, 2014 The World Taekwondo Hanmadang which seeks to keep alive the original spirit of Taekwondo as martial arts will be held in Pohang. This event also aims to solidify the harmony and friendship of the Taekwondo family from all around the world.

Taekwondo Hanmadang which is co-sponsored by World Taekwondo Headquarters Kukkiwon and Pohang City in Gyeongsangbuk-do Province, and supervised by the 2014 The World Taekwondo Hanmadang Organizing Committee initially had 3,469 registrants from 55 countries. However, the committee limited the participation of players from two nations Nigeria and Ghana due to the concern about the Ebola virus.

Therefore the final number of participants is estimated to be about 3,359 from 53 nation which is the highest in its history will join this large scale event. The nations include 25 nations from Asia, 11 nations from Europe, 5 nations from Africa, 9 nations from the Americas, and 3 nations from Oceania.

Let's go over The Taekwondo Hanmadang which will occur at the Pohang Gymnasium for four days from the 21st of August.

전세계 태권도 가족들의 화합과 우정을 다지고, 태권도 본연의 무예정신을 지키기 위한 2014 세계태권도 한마당이 오는 21일 포항에서 화려한 막을 올린다.

세계태권도 본부 국기원과 경상북도, 포항시가 공동주최하고, 2014 세계태권도한마당조직위원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에는 당초 55개국 3천469명이 등록했으나 에볼라 출혈열 발병국인 나이지리아와 인접국인 가나 등 2개국의 참가를 제한시켰다.

이로 인해 이번 대회에는 아시아 25, 유럽 11, 아프리카 5, 아메리카 9, 오세아니아 3개국 등 총 53개국에서 3천359명이 참가하게 됐지만 역대 가장 많은 국가 출전하는 대규모 대회다.

21일부터 나흘간 포항실내체육관에서 펼쳐질 태권도 한마당을 점검해 본다.

이종욱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