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민생치안 확보에 최선 다할터”
“민생치안 확보에 최선 다할터”
  • 김천=최도철기자
  • 승인 2005년 02월 06일 19시 57분
  • 지면게재일 2005년 02월 07일 월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임 이규백 김천경찰서장

신임 이규백 김천경찰서장(56·사진)은 “시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민생치안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취임소감을 피력했다.

이서장은 영천 출신으로 대구 계성고를 거쳐 동아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포항북부서에서 근무하다 이번에 김천서장으로 옮겼다.

1975년 8월 간부후보 23기로 경찰에 입문해 지방경찰청 경비과장, 대구 남부경찰서장, 영덕 경찰서장, 지방청 정보과장, 구미경찰서장 등 경북도의 여러지역과 지방경찰청 주요 부서에서 근무했다.

가족은 부인 김명순씨(47)와 사이에 2남을 두고 있다.

김천=최도철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