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중구로 이사 오면 1학군 편입”
“중구로 이사 오면 1학군 편입”
  • 진식기자
  • 승인 2002년 08월 24일 0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2년 08월 24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구 10만 늘이기 운동 펼쳐
“중구로 오면 1학군으로 편입 됩니다”
대구 중구청이 ‘인구 10만 늘이기 운동’의 일환으로 고교 학군을 부각시키는 홍보전략을 펴기로 했다.
중구청에 따르면 7월말 현재 관내 인구는 8만8천19명으로 내년 말까지 10만명을 넘기지 않을 경우 국 제도가 폐지된다.
또 갈수록 인구가 줄고 있어 정부의 각종 보조금 지원이 축소돼 예산 운영에도 어려움을 겪을 우려를 낳고 있다.
이에 중구청은 이달 초부터 전 행정력을 동원, 인구 10만 늘이기 운동을 펼치고 있으며, 특히 주민 이동의 큰 원인으로 분석되는 고교 학군을 집중 부각시켜 구 경계 동 주민들을 상대로 대대적인 홍보에 나설 계획이다.
이는 중구가 대구시 고교학군 배정에 있어 상대적으로 명문 고교가 많은 1학군으로 편입된데 따른 것으로 중구청은 우선 구 경계 인접 지역인 서구 비산2·3동과 비산4동을 집중 공략한다는 방침이다.
이들 지역은 중구 달성동 및 수창동 일원과 인접해 있음에도 불구, 서구로 편입돼 고교학군상 2학군으로 배정됨에 따라 중학생을 둔 세대의 경우 중구로 옮겨올 가능성이 크다는 것이 중구청의 분석이다.
중구청은 이들 지역이 4만3천700여 세대에 11만8천여명이 거주하고 있어 이 가운데 10%만 이주해도 소기의 목적을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중구청 관계자는 “고교학군을 내세운 인구 늘이기 운동은 지역 교육열을 감안할 때 큰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는 행정구역 경계조정에도 해당 주민들에게 많은 호응을 얻을 것”이라고 말했다.
진식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