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양서 실종 70대 노인 추정 백골 시신 발견
영양서 실종 70대 노인 추정 백골 시신 발견
  • 정형기 기자
  • 승인 2016년 04월 20일 21시 41분
  • 지면게재일 2016년 04월 21일 목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군 청기면 당리 마을 입구 하천 주변에서 백골 시신이 발견됐다.

영양경찰서에 따르면 19일 오후 4시30분께 청기면 당리 마을 입구 하천 주변에서 이 마을 주민 A모씨(여·74)가 나물을 뜯던 중 백골 상태의 시신 1구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시신 주변애는 당시 입은 것으로 추정되는 옷가지와 신발들이 주변에 남아 있었으며 이미 백골화가 상당히 진행된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마을에서 5년전 치매에 걸려 실종된 70대 노인으로 추정 된다"며 "당시 실종된 노인의 아들 DNA를 확보해 백골 시신과 대조해 신원확인과 정확한 사인을 분석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해 놓았다"고 말했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