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안동 경북하이텍고, 교육부 산학일체형 도제학교 선정
안동 경북하이텍고, 교육부 산학일체형 도제학교 선정
  • 오종명 기자
  • 승인 2016년 11월 13일 18시 00분
  • 지면게재일 2016년 11월 14일 월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에 있는 경북하이텍고 전기·전자사업단이 교육부와 고용노동부에서 추진하는 ‘산학일체형 도제학교’로 선정됐다.

이번 선정에 따라 경북하이텍고는 연간 최대 20여억 원을 4년간 지원받는다.

또한 최신 기자재를 완비한 ‘도제교육센터’가 새롭게 설립돼 경북 특성화고의 새로운 직업교육센터로 자리 잡을 전망이다.

산학일체형 도제학교는 특성화고 학생들이 학교와 기업을 오가며 이론과 현장실무를 배우는 한국형 도제교육 모델로, 학생은 졸업 후 구직기간을 단축시키고, 취업 후 직무만족도 및 현장 적응력을 제고시키는 데 효과가 있다.

참여 학생들은 학교와 기업에서 NCS 국가직무능력표준에 따른 교육을 통해 국가 신직업 자격을 취득할 수 있다. 졸업 후에는 채용약정 기업에 취업이 가능하며 대학에 진학할 수 있는 기회도 주어진다.

교육부 지정 거점특성화고인 경북하이텍고는 2017학년도 신입생 모집에서 특별전형 75명 모집에 167명이 지원해 평균 2.2대1의 경쟁률을 보였으며, 최근 공무원, 한국전력공사 등 공기업에 다수의 합격생을 배출했다.

이상택 교장은 “이번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산·학·관 상호협력을 통해 전기·전자분야 핵심인력 양성에 주력하겠으며, 이는 향후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새로운 모델로 자리매김하게 될 것이라 확신한다”고 밝혔다.




오종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종명 기자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안동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