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교육청, 장애·비장애 아동 함께 교육…통합병설유치원 출범
대구교육청, 장애·비장애 아동 함께 교육…통합병설유치원 출범
  • 김현목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4일 21시 3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5일 금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 비장애 유아가 함께 교육받는 대구불로초병설유치원이 25일 출범식을 갖고 공식 운영에 들어간다. 사진은 통합병설유치원수업 장면.
대구시교육청이 장애·비장애 유아가 함께하는 완전통합교육 운영에 들어간다.

시 교육청은 25일 대구불로초등학교병설유치원에서 전국 최초로 장애·비장애 유아가 구분 없이 함께 교육받을 수 있는 ‘통합병설유치원 출범식’을 연다.

통합병설유치원은 만3세부터 5세까지 연령별로 일반학급과 특수학급을 하나의 학급으로 통합해 장애·비장애 유아가 유치원에 있는 모든 시간을 함께 어울린다.

대부분의 특수교육대상 유아가 특수교육 지원에 한계가 있는 일반학급에서 교육을 받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이런 상황에서 통합병설유치원은 유치원 단계에서부터 특수교육대상 유아에게 전문적인 통합교육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수업은 장애 유아의 장애 특성과 유형, 인지 수준을 고려해 유치원 교육과정을 재구성한 후 일반교사와 특수교사가 서로 협력해 완전통합교육 형태로 진행된다.

완전통합교육을 통해 장애 유아는 어릴 때부터 장애 특성에 맞는 교육을 받아 향후 사회 구성원으로서 자립할 수 있도록 돕는다.

비장애 유아는 배려하고 협력하는 태도를 길러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힘을 기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강은희 교육감은 “통합유치원은 한 아이도 놓치지 않겠다는 다품 교육의 소신을 가지고 추진했다”며 “앞으로도 장애·비장애 유아가 함께 성장하는 교육을 통해 각자의 잠재력을 키울 수 있도록 통합교육의 선두적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