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한국당 박승호 포항남·울릉 예비후보 출사표 "검증되고 준비된 적임자"
한국당 박승호 포항남·울릉 예비후보 출사표 "검증되고 준비된 적임자"
  • 이종욱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16일 21시 3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17일 금요일
  • 2면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승호 자유한국당 포항남·울릉 예비후보는 16일 포항시청 브리핑 룸에서 출마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박승호 자유한국당 포항남·울릉 예비후보는 16일 포항시청 브리핑 룸에서 출마기자회견을 갖고 출사표를 던졌다.

박 예비후보는 “지난 2006년 포항시장에 당선된 뒤 재임 8년 간 끊임없는 변화의 혁신을 통해 당시 인구와 경기가 내리막을 걷던 포항을 다시 비상시켰던 능력과 경험을 지니고 있다”며 “새로운 변화와 활력을 일으킬 인물을 바라는 지역주민들의 열망에 부응하기 위해 출마하게 됐다”고 밝혔다.

박 에비후보는 “과거 막강했던 포항정치는 이제 변방으로 밀려났으며, 문재인 정권의 실정으로 지역경제가 밑바닥으로 떨어져 경북 최대 도시인 포항시가 흔들리고 있다”고 진단한 뒤 “지역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어 다시 ‘비상’시킬 수 있는 인물이 필요한 시기”라고 강조했다.

그는 “정치는 모름지기 국민을 편안하게 하는 것으로 저는 △국민눈높이정치 △생산적인 정치 △현장중심정치 △서민우선정치 △포항중심정치를 실천해 나가겠다”며 “다시 희망과 일자리가 있는 도시로 만들기 위해 현재 포항시가 추진 중인 △‘강소연구개발특구’ 조성을 통한 지역 R&D 창업생태계 육성·지원 △‘차세대 배터리 리사이클링 규제자유특구’ 등에 대한 기업투자유치 △‘영일만관광특구’ 조성을 통한 해양관광산업의 육성·지원 △ICT기반 해양산업 전진기지(송도구항 도시재생사업) 조성·지원 등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또한 “포항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포항의 꿈인 영일만대교 건설 △영일만항 등 각종 국책사업 차질 없는 추진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로봇가술, 드론, 자율주행차, 가상현실(VR) 등 차세대산업 육성·지원을 통해 그 목표를 이루도록 하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그는 마지막으로 “박승호는 지역에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를 잘 아는 포항전문가이자 검증되고 준비된 국회의원 최적임자”라며 “지역을 위해 일할 기회를 준다면 반드시 새로운 변화와 활력을 만들어내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홍기 2020-01-17 14:45:29
문재인이가 왜 실정인가
명박이와 이상득이가 포항경제 박살내놓고 이병석이 국회부의장하면서 상정이라는 좋은 동네 사분오열내놓고 블루베리라는 쓸모없는 공단 만들어놓았지 운전연습하기 좋더구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