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시, 지난해 외국인 관광객 64만여명 방문…'역대 최고'
대구시, 지난해 외국인 관광객 64만여명 방문…'역대 최고'
  • 박무환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19일 21시 4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20일 월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 현지 방송프로그램 유치…시장 다변화 정책 등 성과
지난해‘2019 대구치맥페스티벌’축제를 찾은 외국인 관광객이 시민들과 함께 시원한 맥주와 치킨을 먹으며 즐기고 있다.경북일보DB
대구를 방문한 누적 외국인 관광객 수가 2019년 11월 기준 64만6000명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51만3000명과 비교해 25.9% 증가한 수치다. 한일 관계 악화 등 관광 악재에도 불구하고, 대구방문 외국인 관광객 수 역대 최고 수준이다.

해외 국가별로는 대만 관광객이 27만9000명으로 전년 대비 43.4% 증가했고, 일본 관광객 7만 명, 중국 관광객 6만1000명으로 각각 23.3%, 42.9%의 증가율을 보였다.

대구국제공항으로 입국하는 외국인 관광객 수도 크게 증가했다. 한국문화관광연구원에 따르면 대구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외국인 수가 지난해 11월 기준으로 누적 18만9000명을 기록해 전년 9만5000명 대비 94.6% 증가했다.

대구시는 이러한 추세대로 라면 지난해 12월 기준으로 대구 방문 외국인 관광객 수는 역대 최고 수치인 70만명 이상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처럼 외국인 관광객이 대폭 증가한 이유는 해외 현지 방송프로그램 유치로 인한 대구관광 브랜드 확산과 대구국제공항 신규 직항노선 증가, 비중국시장인 일본, 대만, 동남아 등 해외시장 다변화정책 추진과 여행사별 맞춤형 특화관광상품 개발 등이 원인인 것으로 분석된다.

박희준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지난해 대만 관광객이 주목하는 5대 신규 여행도시로 대구가 2위를 기록하는 등 최근 아시아권 관광객들의 대구에 대한 관심도가 증가하고 있다”며 “올해 대구·경북관광의 해를 맞이해 기발한 마케팅전략으로 이러한 상승 흐름을 유지해 나가 올해 100만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반드시 이루어 내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시는 최근 대구 관광 인지도 상승추세에 맞춰 2025년 아시아 관광도시 TOP 50 진입 및 글로벌 관광도시로의 도약을 위한 미래지향적 관광정책을 추진 할 계획이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