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엄마부대' 주옥순, 한국당 출마선언…포항북 예비후보 등록
'엄마부대' 주옥순, 한국당 출마선언…포항북 예비후보 등록
  • 이종욱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21일 21시 5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22일 수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유치 통해 지역경제 활력 불어넣을 것"
엄마방송·엄마부대 주옥순(67) 상임대표가 21대 국회의원선거 포항북 선거구 자유한국당 예비후보 출마를 선언했다.
엄마방송·엄마부대 주옥순(67) 상임대표가 21대 국회의원선거 포항북 선거구 자유한국당 예비후보 출마를 선언했다.

엄마방송·엄마부대 주옥순(67) 상임대표가 21대 국회의원선거 포항북 선거구 자유한국당 예비후보 출마를 선언했다.

주 상임대표는 지난 20일 포항시북구선거관리위원회에 예비후보 등록을 마친 뒤 21일 포항시청 브리핑룸에서 출마기자회견을 가졌다.

그는 출마 선언문을 통해 “저는 평생을 행동하는 양심, 실천하는 희생의 정신으로 살아왔으며, 이제 한 단계 더 나아가 지역경제 발전은 물론 애국의 길에 헌신하기 위해 21대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하기로 했다”고 출사표를 던졌다.

포항시 북구 흥해읍이 고향인 그는 흥해중을 졸업한 뒤 서울로 옮겨 학업을 마쳤으며, 지난 2016년 숙명여대 대학원 행정학과 박사과정을 수료했다고 밝혔다.

그는 “수십 년 간 사회활동을 하면서도 정치에의 꿈을 꾼 적이 없지만 야당인 한국당의 투쟁심이 약해 문재인 정부의 독선을 저지하지 못하고 있다는 판단에 따라 정치인의 길로 발을 들이게 됐다”며 5대 공약을 밝혔다.

주 대표가 밝히 5대 공약은 △지역경제의 종합적·권역적 방안 마련 △위기에 처한 포항경제 회복 로드맵 작성 △포항지진과 관련한 국가재난지역 선포 △외국(독일)기업과 국내 대기업 생산설비 유치 △특화된 해양관광인프라 조성을 통한 해양관광도시 활성화 등이다.

특히 기업유치와 관련 그동안 MOU만 남발하는 이벤트성 유치를 지양하고, 실질적인 투자가 이뤄질 수 있는 기업유치를 통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지난해 한일관계 악화 시 ‘아베에게 사죄한다’는 뜻을 밝혔던 것과 관련 “지금 우리 나라는 심각한 안보·경제 위기를 맞고 있으며, 이를 해결할 수 있는 주축은 미국와 일본 등 우방”이라며 “나라의 안녕과 경제적 발전 도모라는 측면에서 그 같은 주장을 했으며, 거기에 대해 후회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