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중기 예비후보 "미래한국당엔 미래 없어…자한당 욕심 뿐" 논평
오중기 예비후보 "미래한국당엔 미래 없어…자한당 욕심 뿐" 논평
  • 이종욱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22일 21시 3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23일 목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중기 예비후보
오중기 예비후보

오중기 더불어민주당 포항북 예비후보는 22일 미래한국당 경북도당 창당에 대해 논평을 내고, “미래한국당에는 미래도, 국민도 없다. 오직 자한당 욕심 뿐”이라고 질타했다.

오 예비후보는 “꼼수정당 미래한국당의 출현은 그간 보수정당을 신뢰해준 경북도민들을 단순 표몰이의 대상으로 보고 있다는 반증일 뿐”이라며 “새로운 정당 창당을 자유한국당 최교일 국회의원 사무실에서 연다고 하니 실소를 금할 수 없으며, 경북도민들은 법망의 틈을 이용해 특권을 누리려하는 자유한국당과 가짜정당 미래한국당 까지 준엄하게 심판하실 것”이라고 밝혔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중흥로 93
  • 대표전화 : 054-289-2222
  • 팩스 : 054-289-22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현석 국장
  • 법인명 : 경북일보
  • 제호 : 경북일보 - 굿데이 굿뉴스
  • 등록번호 : 경북 가 00002
  • 등록일 : 2017-04-05
  • 발행일 : 2017-05-01
  • 발행인 : 한국선
  • 편집인 : 한국선
  • 경북일보 - 굿데이 굿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경북일보 - 굿데이 굿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b@kyongbuk.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