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교육청, 지역사회 연계 특성화고 지원사업 추진
대구교육청, 지역사회 연계 특성화고 지원사업 추진
  • 김현목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10일 22시 2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11일 화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중 공모 실시…9개 학교 선정
1년동안 선정학교당 2억 내외 지원
대구시교육청이 올해 특성화고를 대상으로 혁신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이에 따라 올해부터 지역사회와 연계하는 특성화고 혁신지원사업이 진행된다.

이번 사업은 가고 싶은 학교, 머물고 싶은 학교, 실력을 키우는 학교, 꿈을 이루는 학교와 같이 4가지 유형으로 진행된다.

이를 통해 특성화고 신입생 충원, 중도탈락 예방, 취업률을 높이는데 주력할 계획이다.

사업기간은 다음달부터 내년 2월까지 1년이며 이번달 중 공모를 통해 9개 학교를 선정한다.

해당 학교는 총 18억 원, 교당 2억 원 내외의 예산이 지원된다.

공모사업에 선정된 학교는 지역사회의 우수한 인프라를 적극 활용하고, 학생 친화적 환경 조성, 유휴공간을 학생 중심의 학습, 활동, 휴식 등 복합공간으로 구축, 프로젝트 수업 활성화로 스스로 문제해결력을 갖춘 창의적 기술인재를 양성할 예정이다.

또한 대학과 연구기관의 현장 전문가를 산학겸임교사로 활용해 전문교과 교원의 중장기 직무연수를 실시한다.

여기에 지역기업과 관련협회의 인턴쉽을 통해 실험·실습 시설을 활용하고 학생이 졸업 이후 지역사회 핵심인재로 성장하도록 경력경로(Career-path)를 구축한다.

협약기업에서 현장직무교육을 실시, 졸업과 동시에 취·창업으로 연계하는 등 지역사회와의 연계를 강화할 방침이다.

시 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지역사회와 연계해 체질 개선이 필요한 특성화고의 자발적 혁신을 유도할 것”이라며 “학교를 브랜드화해 대외적인 인식을 개선하는 등 중등 직업교육을 혁신하겠다”고 말했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