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코로나19 확진자 다녀간 롯데백화점 포항점 임시휴업
코로나19 확진자 다녀간 롯데백화점 포항점 임시휴업
  • 남현정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9일 06시 4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9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백화점 포항점 외관 전경. 경북일보DB
롯데백화점 포항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최근 다녀감에 따라 28일 오후 4시부터 임시 휴업에 들어갔다.

포항시가 홈페이지에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코로나19 ‘포항 15번’ 확진자는 21일 오후 1시부터 2시 사이 롯데백화점 1층에서 지인에게 물건을 전달한 뒤 자기 차를 이용해 집으로 돌아갔다.

그는 자가격리 중에 26일 밤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포항시는 최근 15번 확진자 동선을 공개했다. 이 백화점은 이 확진자 동선을 최근 파악함에 따라 임시 휴업하고 방역에 들어갔다.

백화점 관계자는 “방역 이후 포항 북구보건소 협의를 거쳐 다시 문을 열 계획”이라고 말했다.

남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남현정 기자
남현정 기자 nhj@kyongbuk.com

사회 2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