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스코, 기업시민 프렌즈클럽 출범…실적·활동 우수 공급사 지원 확대
포스코, 기업시민 프렌즈클럽 출범…실적·활동 우수 공급사 지원 확대
  • 이종욱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04일 21시 5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05일 목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월 22일 창포종합사회복지관에서 설 명절을 맞아 소외된 이웃들을 돕기 위해 개최한 ‘2020년 설맞이 기쁨세트 나눔행사’에서 기업시민 프렌즈에 소속된 포스코 공급사 직원들이 일손을 돕고 있다.
포스코에 설비자재를 납품하는 공급사들도 이제 기업시민 실천에 한 걸음 더 다가서게 됐다.

포스코는 지난 2일 80여개 우수 공급사를 대상으로 ‘기업시민 프렌즈클럽’을 출범하고, 실적과 동반성장 활동이 우수한 공급사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기로 했다고 4일 밝혔다.

기업시민 프렌즈는 ‘기업시민 경영이념에 동참하는 친구같은 거래 협력기업’이라는 뜻으로, 지난해 6월 포스코 공급사와 협력사가 모여 발족한 이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해왔다.

포스코는 이러한 움직임에 발맞춰 기업시민 경영이념에 동참하는 공급사를 지원하고, 주기적으로 소통하며 공생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기업시민 프렌즈클럽’을 신설했다.

기업시민 프렌즈클럽으로 선정되면 포스코 동반성장 프로그램에 우선 참여하는 등 체계적인 지원을 받는다.

공급사 종합평가에 납품실적·기여도 뿐만 아니라 동반성장활동 등 기업시민 활동에 대한 평가를 추가해 우수공급사 선정 시에도 가산점이 부여된다.

올해 기업시민 프렌즈클럽에 참여하는 공급사는 모두 81개사로, 포스코의 비즈니스 파트너로서 동반성장과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기업시민 실천 활동을 이어간다.

주요 활동분야는 지역사회 안전·환경 개선 지원, 사회적 이슈해결 활동 등이다.

아울러 다문화 가정과 함께 하는 김장 담그기·점자책 만들기 등 지난해에 펼친 기업시민 실천 활동을 더욱 확대해 지역 사회 공헌에도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특히 최근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산 우려가 커짐에 따라 기업시민 프렌즈클럽에서는 손 소독제를 지역사회에 전달해 감염 예방에 앞장 서기로 했다.

기업시민 프렌즈클럽 운영 담당자는 “기업시민 프렌즈클럽을 중심으로 다양한 활동을 펼쳐 기업시민 경영이념이 산업계 전반에 확산될 수 있도록 앞장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