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이재도 경북도의원, 포항 구룡포 일대서 매주 방역 '온힘'
이재도 경북도의원, 포항 구룡포 일대서 매주 방역 '온힘'
  • 양승복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15일 21시 5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16일 월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현역 의원들 앞다퉈 방역·의료 현장으로
이재도(왼쪽) 의원이 오천청년회 회원과 함께 분무기를 매고 어린이집 소독작업을 하고 있다.
포항의 한 경북도의원이 지역청년회에 함께 직접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활동에 나서고 있어 주목받고 있다.

이재도(포항·더불어민주당) 도의원은 코로나19가 확산하기 시작한 지난달 중순부터 매주 2차례씩 오천청년회 회원들과 함께 오천과 구룡포 일대에서 방역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 의원은 오천청년회 회원들과 같이 직접 분무기를 등에 매고 상가와 식당, 재래시장, 유치원, 어린이집 등을 돌며 소독과 함께 개인위생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이 의원은 코로나19사태가 끝날때까지 오천청년회 회원들의 방역활동에 같이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이재도 의원은 “방역활동이 요즘 제 하루일과이다. 지역청년회에서 방역활동하는데 지역 도의원으로서 동참하는 것은 당연하다”며 “ 하루빨리 코로나19가 퇴치돼서 모든 지역민들의 정상적인 생활이 되도록 지역구 도의원으로서 지역민들에게 부끄럽지 않게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