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시의회 "긴급 생계자금 지원 더 빠르게 처리해야"
대구시의회 "긴급 생계자금 지원 더 빠르게 처리해야"
  • 박무환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4일 23시 4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5일 수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에 진행 촉구…이승호 경제부시장 "전례 없어 시간 들지만 소홀 않을 것"
대구시의회는 24일 채옹호 부시장 등 대구시 집행부가 참석한 가운데 확대의장단 회의를 열고 긴급생계자금 지원 시기등을 논의하고 있다.
대구시의회는‘ 긴급 생계 자금 지원’을 보다 신속히 처리해 줄 것을 대구시에 촉구했다.

“대상자 선정을 위한 절차에 시간이 걸리는 건 이해가 된다”면서도 “ 검토를 마친 대상자부터 순차적으로 즉시 지원이 될 수 있도록 조치해 달라”고 지적했다. 24일 오후 대구시의회에서 열린 확대 의장단 회의에서다.

이에 대해 이승호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대상자 선정을 위해 필요한 자료를 찾고 방향을 검토하고, 개인정보보호로 인해 시간이 많이 들 수밖에 없었다.”고 입장을 밝혔다.

대구시의회는 이날 보고회에 참석한 채홍호 행정부시장과 이승호 경제부시장에게 시민들의 절박한 상황을 고려해 하루라도 신속히 지원될 수 있도록 준비를 서둘러 달라고 강조했다.

이 경제부시장은 “코로나 19와 같이 감염병으로 인한 긴급생계지원과 소상공인 지원 등은 전례가 없는 일로 시간이 많이 들 수 밖에 없다”면서 자료가 마무리되는 대로 방침을 결정하는 등 준비에 소홀함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시의회는 소상공인 지원과 관련해서도, 소상공인들은 필요한 운영자금을 신청하면 전액을 받을 수 있도록 조치해 주고, 홍보자료나 언론을 통해 지원대상과 지원 시기 등 시민들이 오해나 불만이 없도록 충분히 설명을 해 줄 것을 주문했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