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대구경찰,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 설치…수사 역량 '총동원'
경북·대구경찰,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 설치…수사 역량 '총동원'
  • 김현목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6일 22시 0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7일 금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경찰청이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지방청과 산하 10개 경찰서에 설치, 디지털 성범죄에 대응한다.
경북경찰청과 대구경찰청이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설치,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최근 텔레그램 N번방 사건이 국민의 공분을 일으키고 있다.

이에 따라 대구청은 26일 디지털 성범죄에 체계적이고 종합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지방청과 산하 10개 경찰서에 특별수사단을 설치했다.

제2부장을 중심으로 구성된 특별수사단은 사이버안전·여성청소년·청문감사 등 관련 기능과 유기적으로 협업, 디지털 성범죄에 대응한다.

또한 피해자 보호와 2차 피해 예방에도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여기에 오는 6월 말까지 예정된 사이버성폭력 4대 유통망 특별 단속을 연말까지 연장했다.

이를 통해 사이버 전문수사관을 집중 투입하는 등 모든 수사 역량을 동원해 디지털 성범죄를 집중 단속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해외 수사기관과 글로벌 IT기업 등과 적극적인 국제공조를 통해 성범죄자들을 끝까지 추적, 검거해 엄정 사법 처리할 방침이다.

이 밖에도 피해자 지원센터와 방심위 등과 적극 협력해 피해 영상물 삭제와 유포 차단, 피해자 상담 연계, 법률·의료 지원 등 피해자 보호와 지원을 위한 원스톱 서비스를 더욱 강화한다.

경찰 관계자는 “여성단체 등 유관기관과 네트워크를 강화, 성범죄 주요 현안에 대해 적극적으로 의견을 수렴할 것”이라며 “사회적 약자인 아동과 여성을 대상으로 하는 디지털 성범죄에 대해 완전히 척결하겠다는 각오로 모든 수사 역량을 총동원하겠다”고 말했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