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토] 제철 맞은 봄도다리…포항 양식장 어민 "출하는 어쩌나"
[포토] 제철 맞은 봄도다리…포항 양식장 어민 "출하는 어쩌나"
  • 이은성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5일 21시 5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05일 일요일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오전 포항시 남구 하정리 남양수산 육상수조 양식장에서 홍영상대표가 강도다리 출하준비를 하고 있다. 최근 코로나19사태로 도다리를 출하하지 못해 어민들이 속을 태우고 있다. 고수온에 약한 도다리는 제철에 출하하지 못하면 다가오는 여름철에 얼음, 산소, 인건비 등의 경제난으로 이어진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5일 오전 포항시 남구 하정리 남양수산 육상수조 양식장에서 홍영상대표가 강도다리 출하준비를 하고 있다. 최근 코로나19사태로 도다리를 출하하지 못해 어민들이 속을 태우고 있다. 고수온에 약한 도다리는 제철에 출하하지 못하면 다가오는 여름철에 얼음, 산소, 인건비 등의 경제난으로 이어진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5일 오전 포항시 남구 하정리 남양수산 육상수조 양식장에서 홍영상대표가 강도다리 출하준비를 하고 있다. 최근 코로나19사태로 도다리를 출하하지 못해 어민들이 속을 태우고 있다. 고수온에 약한 도다리는 제철에 출하하지 못하면 다가오는 여름철에 얼음, 산소, 인건비 등의 경제난으로 이어진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5일 오전 포항시 남구 하정리 남양수산 육상수조 양식장에서 홍영상대표가 강도다리 출하준비를 하고 있다. 최근 코로나19사태로 도다리를 출하하지 못해 어민들이 속을 태우고 있다. 고수온에 약한 도다리는 제철에 출하하지 못하면 다가오는 여름철에 얼음, 산소, 인건비 등의 경제난으로 이어진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5일 오전 포항시 남구 하정리 남양수산 육상수조 양식장에서 홍영상대표가 강도다리 출하준비를 하고 있다. 최근 코로나19사태로 도다리를 출하하지 못해 어민들이 속을 태우고 있다. 고수온에 약한 도다리는 제철에 출하하지 못하면 다가오는 여름철에 얼음, 산소, 인건비 등의 경제난으로 이어진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5일 오전 포항시 남구 하정리 남양수산 육상수조 양식장에서 홍영상대표가 강도다리 출하준비를 하고 있다. 최근 코로나19사태로 도다리를 출하하지 못해 어민들이 속을 태우고 있다. 고수온에 약한 도다리는 제철에 출하하지 못하면 다가오는 여름철에 얼음, 산소, 인건비 등의 경제난으로 이어진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5일 오전 포항시 남구 하정리 남양수산 육상수조 양식장에서 홍영상 대표가 강도다리 출하준비를 하고 있다.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도다리를 출하하지 못해 어민들이 속을 태우고 있다. 고수온에 약한 도다리는 제철에 출하하지 못하면 다가오는 여름철에 얼음, 산소, 인건비 등의 경제난으로 이어진다.
 

이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은성 기자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경북일보 사진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황현빈 2020-04-08 13:18:00
인권비...ㅋㅋㅋㅋㅋㅋㅋ 인건비가 아니라 인권비네 ㅋㅋㅋㅋ 인권을 지키기 위한 비용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