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시, 취업기회 잃은 청년 1만명 위로…모바일상품권 지급
대구시, 취업기회 잃은 청년 1만명 위로…모바일상품권 지급
  • 박무환 기자
  • 승인 2020년 05월 28일 18시 1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29일 금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청 전경.
대구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취업 기회를 상실한 지역 청년 1만 명에게 10만 원 상당 모바일 상품권을 지급한다고 28일 밝혔다.

대구에 주소를 둔 2020년 졸업(예정)자 중 미취업 상태인 청년이 대상이다.

신청자가 많으면 올해 아르바이트 등 일자리를 잃은 경우(고용보험 자격 상실 여부), 졸업 여부(졸업생 우선) 등 우선순위에 따라 대상자를 선정한다.

어려운 취업 상황에 코로나19로 고용 쇼크까지 더해져 어느 세대보다 힘들고 긴 취업 준비 기간을 보내는 청년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도록 하기 위한 것이다.

소요 재원 10억 원은 대구시가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와 함께 지역사회 기부금을 활용한다.

상품권은 도서 구매, 생필품 등 사회진입 활동을 위한 경비로 쓸 수 있다. 다음 달 1일부터 청년사회진입활동지원시스템(https://youthdream.daegu.go.kr)을 통해 온라인 신청을 받는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