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닻 올린 통합당 김종인 비대위 "진취적 정당 만들겠다"
닻 올린 통합당 김종인 비대위 "진취적 정당 만들겠다"
  • 이기동 기자
  • 승인 2020년 06월 01일 20시 0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6월 02일 화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첫 공식일정으로 현충원 참배…신임 사무총장에 '원외' 김선동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1일 오전 국립서울현충원을 방문해 방명록을 작성하고 있다.연합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1일 “비대위를 통해 통합당이 진취적인 정당이 되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비대위원장으로 첫 출근한 그는 국회에서 회의를 열어 이같이 언급하며 “정책 측면에서도 선도적 역할을 담당하겠다”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회의에 앞서 통합당 의원들과 함께 동작구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을 참배하면서 방명록에도 ‘진취적으로 국가를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고 적었다.

김 위원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국민들이 미래에 대해 굉장히 불안한 심정을 갖는 것 같다”며 “국민들의 건강을 지키는 데는 성공했다고 보지만, 이로 인해 파생될 경제·사회 제반의 여러 상황이 아주 엄중하게 다가오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오늘은 비대위원들과 여러 가지 협의를 하고 결정할 것“이라며 ”다음 회의에서 저희 당이 (코로나 사태의 대응책으로) 무엇을 추진할 것인지 더 구체적으로 말하겠다”고 예고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김 위원장을 모시고 꼭 성공해서 재집권 기반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과거 비대위의 실패는 일하지 않고 말만 했기 때문인데, 현장 중심으로 법안과 정책을 만드는 비대위가 되도록 원내대표로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기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기동 기자
이기동 기자 leekd@kyongbuk.com

서울취재본부장. 청와대, 국회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