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교육청, 2021학년도 고등학교 신입생 입학정원 확정·발표
경북교육청, 2021학년도 고등학교 신입생 입학정원 확정·발표
  • 정형기 기자
  • 승인 2020년 06월 30일 11시 0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6월 30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보다 448명 줄어 2만3226명
경상북도교육청
경북교육청은 30일 2021학년도 고등학교 신입생 입학정원을 확정·발표했다.

2021학년도 도내 고등학교 전체 입학정원은 2만3226명으로 올해보다 448명, 학교 수는 185교로 변동이 없으나 전체 인가 학급은 1021학급으로 1학급이 줄어든다.

학급당 정원의 경우, 경주 등 19개 시·군은 현재 기준 22명을 유지하되, 지역별 형평성을 고려해 22명보다 높은 지역 중 조정 가능한 일부 지역을 하향 조정했다.

일반계고는 구미 지역이 26명에서 24명으로, 특성화고는 구미와 칠곡 지역 모두 25명에서 24명으로 줄었다.

내년도 입학정원은 중장기 입학 학생의 추이를 고려해 정원감축의 폭을 최소화했으며, 학급당 정원 조정으로 학급당 평균 인원이 낮아진 지역 학생들은 더 나은 교육환경에서 수업을 받을 수 있게 되었다.

한편 경북교육청은 올해부터 농어촌 지역 학생들의 학교 선택권 보장을 위해 신입생 모집 시 1학급 편성 최저 인원을 14명에서 10명으로 완화했는데 이 기준은 내년에도 유지한다는 방침이다.

임종식 교육감은 “2021학년도 고등학교 입학정원은 중장기 학생 추이, 지역별·학교별 특수성과 형평성을 고려한 것으로 모든 학생들에게 균등한 교육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