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GEG경북 중등교사, 구글 플랫폼 온라인 수업·교무실 운영사례 공유
GEG경북 중등교사, 구글 플랫폼 온라인 수업·교무실 운영사례 공유
  • 손석호 기자
  • 승인 2020년 06월 30일 16시 5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6월 30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EG경북(경북 구글교육자그룹) 리더·캡틴으로 활동하는 중등교사 8명이 지난 26~27일 영주동산여중에서 ‘구글 플랫폼을 활용한 수업운영 및 포스트 코로나 시대 블렌디드 러닝’ 주제로 교과별 수업 내용과 스마트 도구 활용 정보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포항동성고 제공
GEG경북(경북 구글교육자그룹) 리더·캡틴으로 활동하는 중등교사 8명이 ‘구글 플랫폼을 활용한 수업운영 및 포스트 코로나 시대 블렌디드 러닝’ 주제로 교과별 수업 내용과 스마트 도구 활용 정보 공유 시간을 지난 26~27일 1박 2일간 영주동산여중에서 가졌다.

이들은 빠르게 변화하는 학교 현장서 구글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수업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한 혼합형 학습(블렌디드 러닝)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이 모임을 주관한 정성윤 대구중앙중 교장(GEG경북 리더)은 중앙중의 혁신적 온라인 수업 및 업무운영을 소개했다.

이어 미래 학교에서의 교사의 수업과 업무 환경에 대한 여러 가지 방향성을 제시했다.

또한 수업·업무서 유용하게 활용할 다양한 스마트 도구 활용 방법도 자세히 소개하며 참여 교사 역량을 높이는 데 도움을 줬다.

첫날 오후 6시부터 다음 달 오후 1시까지 운영된 이 날 워크숍에서는 ‘G-Suite for Education’ 기반으로 한 다양한 수업과 업무 활용법, 코로나 사태 이후 있을 학교 현장 변화 및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블렌디드 러닝 중요성에 대한 내용을 공유했다.

한편 이번 모임에는 홍진우(심인고 교사, GEG경북 공동리더), 윤재덕(포항동성고 수석교사), 김종태(포항동성고), 한동진(포항동성고), 김혜숙(예천 용궁중), 안형진(김천 율곡고), 장영희(영주 동산여중), 김은재(영주 동산여중) 등이 참여했다.

교사들은 “산간벽지가 많은 경북지역 특성상 향후 온라인 형태 수업이 지속 가능성을 가지고 발전된 형태로 거듭나야 한다는 점에 공감했다”며 “GEG경북의 리더와 캡틴의 역할 규정 및 향후 활동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고 밝혔다.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