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직장인 10명 중 7명 "내 연봉 불만족"
직장인 10명 중 7명 "내 연봉 불만족"
  • 이종욱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03일 20시 4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4일 화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람인, 1071명 대상 조사
직장인 중 70%가 자신이 받고 있는 연봉에 대해 불만족하고 있으며, 현재 연봉보다 20% 이상 많이 받아야 한다는 생각을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3일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대표 김용환)에 다르면 직장인 1071명을 대상으로 ‘연봉 만족도’에 대해 조사한 결과 69.9%가 ‘현재 연봉에 불만족한다’는 답을 했다고 밝혔다.

실제 이번 설문조사 응답자의 평균 연봉은 3584만원이었던 반면 이 들이 기대하는 연봉수준은 평균 4371만으로 나타나 실제 연봉과 기대연봉가 787만원의 격차를 보였다.

성별 평균연봉은 남자 4060만원·여자 2980만원이었고, ‘적정하다고 생각하는 기대연봉’은 남자 4979만원·여성이 3699만원으로 나타나 평균연봉과 기대연봉간 차가 남자는 919만원·여자는 719만원이나 됐다.

‘연봉에 불만족하는 이유’에 대한 질문에서는 ‘동종 업계 수준에 비해 낮아서’(44.5%·복수응답)를 첫 번째로 꼽았다. 이어 ‘회사에 기여한 바에 비해 낮아서(36.4%)’‘타업종 동일 직급 수준에 비해 낮아서(33.2%)’‘또래 지인들에 비해 낮아서’(27.4%)’‘입사동기 및 후배보다 낮아서(8.5%)’ 등을 들었다.

연봉 불만족은 직장생활에도 영향을 끼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먼저 55.5%(복수응답)가 ‘현재보다 연봉이 높은 곳으로 이직 준비’라고 답해, 연봉수준이 퇴사 결심에 주요한 원인이 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어‘업무 의욕 저하(52.5%’‘더 열심히 하고 싶은 동기부여 상실(49.1%), ‘애사심 하락(41.3%)’‘스트레스 증가(30%)’‘자기개발을 위해 노력(24.2%)’‘목표 달성 의지 약화(20.6%)’‘연봉 높은 동료와 비교해 열등감에 빠짐(19%)’ 등의 의견이 뒤따랐다.

또 응답장의 56%가 ‘연봉 콤플렉스’를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60.7%는 연봉을 높이기 위해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이 하고 있는 노력으로는 ‘업무에 매진해 성과를 내려고 노력(54.6%·복수응답)’이 가장 많았고, ‘이직 준비(49.8%)’‘자기개발을 통해 역량 강화(44.8%)’‘성과를 수치화하는 등 보여주기에 힘씀(24.5%)’‘인사평가를 위해 상사와의 관계 증진에 힘씀(20.3%)’‘남들이 꺼려하는 일을 도맡음(15.4%)’‘상사와 면담 등을 통해 어필(13.7%)’ 등이 뒤따랐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