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속보] 포항 지진 피해연대 "구제 가이드라인 폐지하라"
[속보] 포항 지진 피해연대 "구제 가이드라인 폐지하라"
  • 손석호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06일 14시 1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6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오후 2시 포항시청 대잠홀서 마정화 포항지진피해연대위원장과 시민들이 포항지진피해구제법 시행령 개정안 공청회에 앞서 ‘피해 구제 가이드 라인(50~70%) 철폐’ 등 요구 사항을 담은 현수막을 펼치며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손석호 기자
마정화 포항지진 피해연대 위원장과 시민들이 6일 오후 2시 포항시청 대잠홀에서 열린 포항지진피해구제법 시행령 개정안 공청회에 앞서 ‘피해 구제 가이드 라인(50~70%) 철폐’ 등 요구 사항을 담은 현수막을 펼치며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6일 오후 2시 포항시청 대잠홀서 마정화 포항지진피해연대위원장과 시민들이 포항지진피해구제법 시행령 개정안 공청회에 앞서 ‘피해 구제 가이드 라인(50~70%) 철폐’ 등 요구 사항을 담은 현수막을 펼치며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손석호 기자
6일 오후 2시 포항시청 대잠홀서 마정화 포항지진피해연대위원장과 시민들이 포항지진피해구제법 시행령 개정안 공청회에 앞서 ‘피해 구제 가이드 라인(50~70%) 철폐’ 등 요구 사항을 담은 현수막을 펼치며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손석호 기자
6일 오후 2시 포항시청 대잠홀서 마정화 포항지진피해연대위원장과 시민들이 포항지진피해구제법 시행령 개정안 공청회에 앞서 ‘피해 구제 가이드 라인(50~70%) 철폐’ 등 요구 사항을 담은 현수막을 펼치며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