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 국회의원들 행안부 특별교부금 잇단 확보…지역 주요사업 속도
대구 국회의원들 행안부 특별교부금 잇단 확보…지역 주요사업 속도
  • 전재용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06일 18시 3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7일 금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미래통합당 양금희, 김용판 의원.
대구지역 국회의원들이 행정안전부로부터 특별교부금을 잇따라 확보했다.

미래통합당 양금희(대구 북구 갑) 의원은 6일 행안부로부터 특별교부세 34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엑스코 제2전시장 건립’을 위한 27억 원과 ‘산격동 10-9번지 도로개설’ 4억 원, ‘대학문화예술 존(ZONE) 조성’ 3억 원 등이다.

양 의원은 “대구시, 북구청과 협업해 행안부에 요청한 사업들이 반영된 결과”라며 “엑스코 제2전시장 특교 확보로 내년 6월 세계가스총회 등 대구에 대형 국제행사를 성공적으로 개최·유치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함께 노력한 대구시, 북구청과 지역 주요 사업들을 빠짐없이 챙겨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민 생활 개선에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다짐했다.

같은 날 통합당 김용판(대구 달서구병) 의원은 행안부 특별교부금 12억 원을 확보했다고 전했다.

구암어린이공원 외 3개소 재정비공사에 투입될 5억 원과 생활안전용 폐쇄회로(CC)TV 설치공사 7억 원 등이다.

김 의원은 “시민 안전은 물론 지역 현안을 챙기는 것은 저의 책무다”며 “앞으로도 주민에게 도움이 되는 일에 최선을 다해 중앙정부의 협조를 끌어내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앞서 통합당 곽상도(대구 중남구) 의원은 ‘중구 성내3동 행정복지센터 신축사업’ 5억 원과 ‘남구 빨래터공원 공영주차장 조성사업’ 7억 원 등 총 12억 원의 특별교부금을, 추경호(대구 달성군) 의원은 공약사항이었던 다사 지역 ‘문화체육복합센터 건립’에 들어갈 예산 11억 원 확보에 성공했다고 각각 밝혔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