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 북구 보훈·노인회관, 9월 개관 예정
대구 북구 보훈·노인회관, 9월 개관 예정
  • 전재용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06일 20시 3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7일 금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중순부터 임시운영 중
대구 북구 보훈회관 전경. 북구청 제공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사태로 개관이 미뤄졌던 대구 북구 ‘보훈회관·노인회관’(이하 보훈회관)이 다음 달 정식으로 문을 연다.

6일 북구청에 따르면 보훈회관은 지역 내 보훈 가족에 대한 문화복지 지원과 여가선용을 위한 취지로 지난 3월 지하1층∼지상5층 규모(전체면적 1978.19㎡)로 지어졌다.

국비 6억 원과 시비 31억 원, 구비 13억6500만 원 등 총 50억6500만 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하지만 코로나19 여파로 개관·운영이 미뤄졌고, 지난 7월 중순부터 임시운영 중인 상황이다.

북구청은 현재 9개 보훈단체와 대한노인회 북구지회, 북구도시재생센터가 입주를 완료한 상태라며 지역 내 코로나19 진정세에 따라 오는 9월 3일 개관식을 진행할 예정이지만, 상황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보훈회관은 월∼금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이용할 수 있다.

토요일과 법정공휴일(일요일 포함)은 휴관이다.

배광식 북구청장은 “오늘의 대한민국은 국민의 애국정신과 국가유공자의 희생·공헌 위에 이룩한 것”이라며 “보훈회관의 건립은 그분들에 대한 당연한 예우다”고 강조했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