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도 환동해지역본부-상인회, 자매결연 맺고 전통시장 활성화 동참
경북도 환동해지역본부-상인회, 자매결연 맺고 전통시장 활성화 동참
  • 양승복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14일 18시 2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15일 화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 환동해지역본부와 환동해지역전통시장상인회가 14일 코로나19 확산으로 침체된 환동해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한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경북도 환동해지역본부는 14일 동부청사에서 환동해지역전통시장상인회와 코로나19 확산으로 침체된 환동해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한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환동해지역본부는 전통시장 가는 날 지정, 물품구매 등 전통시장 이용촉진 활동을 추진하고, 전통시장은 품질 좋은 물품을 저렴하게 공급해 소비자 신뢰확보에 노력하기로 했다.

또 양 단체는 다양한특산품 홍보활동과 지역행사시 공동협조를 약속했으며, 기타 필요한사항에 대해 상호협력하기로 했다.

환동해지역본부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환동해지역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전통시장 살리기 장보기 캠페인, 지역상품권 확대, 전통시장 특산물·제수용품 구매 등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 살리기에주력해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매월 둘째주 목요일을 ‘전통시장 가는날’로 지정해 전통시장 물품을 적극 구매하는 한편 해양수산 행사시 지역 특산품 홍보 등을 적극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김남일 경북도 환동해지역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소상공인들이 희망과 용기를 가질 수 있도록 전통시장 활성화에 모두가 동참하는 분위기를 조성하고, 침체된 환동해지역 민생경제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전통시장 이용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