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KT, 데이터로밍 요율 대폭 할인·단일화
KT, 데이터로밍 요율 대폭 할인·단일화
  • 인터넷뉴스팀
  • 승인 2010년 07월 26일 11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0년 07월 26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저 패킷당 3.5원"

KT가 내달 1일부터 휴대전화의 전 세계 데이터로밍 요율을 단일화하는 한편 파격적인 가격 인하 정책을 선보인다.

KT는 해외에서 휴대전화 사용할 때 적용하는 데이터로밍 요율을 패킷(0.5KB)당 3.5원으로 단일화하는 한편 국내 최초로 멀티미디어문자전송(MMS)을 건당 과금으로 전환해 평균 90%의 요금할인 혜택을 제공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지난 2월 주요 15개국을 대상으로 실시한 데이터로밍 요율 인하 정책을 전방위로 확대하는 것이다.

국내 최초로 도입되는 로밍 MMS 건당 과금의 경우 해외에서 사진이나 동영상이 첨부된 문자메시지를 받거나 보낼 때 건당 500원만 부과해 기존 패킷 단위 과금보다 평균 90% 저렴하다는 설명이다.

한편 KT는 지난 19일부터 98개국에서 `올레 와이파이 로밍' 서비스를 상용화했다고 밝혔다.

해외에서 아이폰과 컴퓨터 이용시 5천원에 100MB, 3만원에 700MB까지 와이파이 무선인터넷 이용이 가능해 일반 데이터로밍에 비해 99% 이상 요금할인 효과가 있다.

기본 용량을 초과하거나 10만원 이상 사용시 자동 차단하는 서비스를 제공해 원치않는 비용 지불을 원천적으로 막았으며, 10만원 이상 사용을 원할 때 제한 해제도 가능하다.

올레 와이파이 로밍 사용을 원하는 고객은 KT 해당 사이트(wifiroaming.show.co.kr)에서 접속 프로그램(CM)을 내려받아 접속하면 즉시 사용 가능하며, 아이폰 애플리케이션 형태로도 이달 중 제공된다.

한원식 무선데이터사업본부장은 "앞으로도 해외 통신사업자와의 적극적인 제휴를 통해 국내와 같은 편리한 이동통신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도록 할 것"이라며 "로밍요금 계산 무료 애플리케이션 출시도 준비 중"이라고 말했다. 연합

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