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삼겹살, 외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음식
삼겹살, 외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음식
  • 김광수기자
  • 승인 2012년 01월 07일 00시 22분
  • 지면게재일 2012년 01월 07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에 사는 외국인들은 가장 맛있는 서울의 먹거리로 삼겹살을 꼽았다.

서울시는 지난달부터 최근까지 5주간 서울시 외국어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등에서 외국인 1천984명을 대상으로 ‘서울의 맛있는 먹거리’를 묻는 설문조사를 한 결과 삼겹살을 선택한 사람이 558명으로 가장 많았다고 24일 밝혔다.

삼겹살에 이어 2위는 김치ㆍ김치요리(332명), 3위는 떡볶이(313명)이며 비빔밥(231명), 삼계탕(172명), 소갈비(76명), 냉면(43명), 보쌈(42명), 돼지갈비(34명), 김밥(32명) 등이 뒤를 이었다.

설문조사에는 영어권 952명, 중국어권 870명, 일어권 162명이 참여했다.

언어권 별로 순위를 살펴보면 영어권 응답자는 1위 김치, 2위 삼겹살, 3위 떡볶이를 꼽았으며 중국어권은 삼겹살과 떡볶이, 김치를, 일본어권은 삼계탕, 삼겹살, 김치를 많이 선택했다.

또 냄새 때문에 많은 외국인들이 싫어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 된장찌개를 좋아한다는 영미권 외국인이 적지 않았고 순대나 호떡 등 길거리 음식을 좋아한다는 응답도 많았다고 서울시는 전했다.

서울시 신면호 경제진흥본부장은 “이번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서울의 음식을 소개하는 온라인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광수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