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공공기관 예산 부당집행
공공기관 예산 부당집행
  • 경북일보
  • 승인 2002년 04월 29일 0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2년 04월 29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인연금·시간외 수당 등 멋대로
공공기관들이 직원 복리증진을 이유로 규정상 지원할 수 없는 개인연금을 매월 지원하는가 하면 실제 근무시간과 상관없이 직급별로 일률적으로 시간외 근무수당을 지급하는 등 수백억원의 예산을 부당하게 집행해 온 것으로 감사원 감사결과 드러났다.
감사원이 28일 밝힌 ‘2001년 공공기관 예산낭비 주요사례‘에 따르면 중소기업은행은 개인저축의 일종인 개인연금 월납금에 대해서는 예산을 지원할 수 없음에도 지난 97년 4월부터 2001년 8월까지 매월 최대 9천64명의 직원들에게 사내근로복지기금및 복리후생비에서 총387억원을 지원한 것으로 드러났다.
또 사립학교 교직원 연금관리공단은 시간외 수당을 지급하면서 실제 근무여부와관계없이 매월 직급별로 17만8천원에서 최고 42만9천원씩을 지급, 지난 98년 1월부터 2000년 6월까지 18억3천만원을 부당 집행했다가 적발됐다. 연합
경북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