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고품질 '경주 현곡배’ 대만 수출길 올라
고품질 '경주 현곡배’ 대만 수출길 올라
  • 황기환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26일 22시 0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27일 수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도 높고 아삭하면서 부드러운 식감으로 큰 호응
대만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은 ‘경주 현곡배’ 가 26일 올해 첫 수출길에 올랐다.
올가을 잦은 태풍을 이겨낸 고품질 ‘경주 현곡배’가 26일 올해 첫 대만 수출길에 올랐다.

경주시는 올해 배꽃 봄동상해 및 태풍 피해로 인해 수출물량 확보의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현곡배’가 이날 수출선과장에서 대만 소비자들의 기호를 감안한 선별작업을 통해 약 100t을 목표로 선적을 시작했다.

‘현곡배’는 형상강 하류의 유기물이 풍부하고 물 빠짐이 좋은 토양환경에서 재배돼 당도가 높고 아삭하면서도 부드러운 식감으로 대만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2007년도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원예전문수출단지로 지정받은 현곡배 재배단지는 안강, 외동, 천북을 포함해 현재 80여 농가가 65ha 재배하고 있으며, 현곡배수출선과장은 농림축산검역본부에서 매년 관리되고 있다.

경주시는 현곡배의 계속적인 수출과 국내 유통망 판로개척을 위해 수확 후 관리기술을 중점적으로 지도해 농가의 안정적 소득과 연결시키고 나아가 수출 증대 및 수출대상국 확대에 전념키로 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