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속보] 경주서 숨진 40대 남성 코로나19 양성 판정
[속보] 경주서 숨진 40대 남성 코로나19 양성 판정
  • 황기환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2일 17시 3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2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경찰서 "자택서 혼자 숨진 채 지인에 발견"
주낙영 경주시장이 22일 지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처음 발생한 것과 관련해 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 경주시 제공

경주에서 숨진 채 발견된 40대 남성 A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22일 경주시와 경주경찰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께 A씨가 자택에서 혼자 숨진 것을 발견한 지인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A씨가 기침이나 감기 증상이 있어 병원에서 치료받았다’는 주변인의 진술에 따라 보건당국에 검사를 맡겼고, 이날 오후 확진 판정 통보를 받았다.

A씨는 코로나19로 숨진 3번째 사망자로 집계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

질병관리본부가 곧 공식 입장을 밝힐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앞서 청도 대남병원에서 장기 입원 중이던 63세 남성이 지난 19일 새벽 폐렴 증세로 숨진 뒤 코로나19 감염 판정을 받았고, 21일 오후에는 대남병원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부산대병원으로 이송된 55세 여성이 사망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