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구미시, 신천지 구미교회 신도 전수 조사 돌입
구미시, 신천지 구미교회 신도 전수 조사 돌입
  • 하철민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7일 19시 4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8일 금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시는 공무원 60명을 투입, 신천지 신도 명단을 대상으로 관련 집회 참석 여부, 증상 유무, 이동 동선 등을 파악하고 있다.

구미시는 지난 26일부터 신천지 구미교회 신도에 대해 전수 조사를 착수했다.

조사는 시 공무원 60명이 투입된 가운데, 질병관리본부로부터 통보받은 1962명의 신도 명단을 대상으로 관련 집회 참석 여부, 증상 유무, 이동 동선 등을 파악하고 있다.

통보명단 1962명 중 중복자 418명을 제외하면 1544명으로, 지난 26일 910명에 대해 조사(전체의 65.2%)를 완료하고, 나머지 485명에 대한 조사도 27일 중에 진행한다.

전수조사는 향후 2주간 1대 1 전화상담을 통해, 신도 및 관련자들의 발열 또는 호흡기 증상 등 발현 여부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할 계획이다.

구미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사안이 엄중하고 다급한 만큼, 2월 중 신천지 대구교회를 방문하거나 방문자와 접촉한 신도는 전수조사에 성실한 협조와 증상 발현 즉시 구미시 선별진료소(구미보건소, 구미순천향병원, 구미차병원)로 신고를 당부했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