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상주시 환경관리과, 환경기초시설 코로나19 자체 방역 실시
상주시 환경관리과, 환경기초시설 코로나19 자체 방역 실시
  • 김범진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9일 18시 4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9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시는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관내 환경기초시설(축산환경사업소, 재활용선별장, 상주시소각장)에 대한 철저한 자체 방역을 실시했다. 상주시 제공
상주시 환경관리과는 2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환경기초시설(축산환경사업소, 재활용선별장, 상주시 소각장)에 대한 자체 방역을 했다.

축산환경사업소는 코로나 19 대응 ‘안전관리계획서’를 자체 작성 비치했고, 근무자 전원 개별 교육과 감염병의 사업장 전파방지를 위해 반입차량 소독시설 분무기를 재정비해 운영 중이다.

한편 3월에 계획됐던 퇴비 반출 일정을 잠정 연기해서 퇴비화 시설을 운영할 예정이다.

안정백 환경관리과장은 “모든 환경기초시설 자체 방역을 철저히 해 쾌적한 사업장 환경관리는 물론 시민의 건강과 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범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범진 기자
김범진 기자 kbj@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