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사회적기업 코어피앤씨, 경산시에 코로나19 확산 방지 손 세정제 2000개 기탁
사회적기업 코어피앤씨, 경산시에 코로나19 확산 방지 손 세정제 2000개 기탁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01일 18시 2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02일 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산시 사회적기업 코어피앤씨(주)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손 세정제 2000개를 경산시에 기탁했다.경산시.

경산시 사회적기업 코어피앤씨(주)(대표 김영순)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손 세정제 2000개(시가 200만 원 상당)를 경산시에 기탁했다.

코어피앤씨(주)는 ‘2019년 경상북도 스타사회적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으로 천연항균 보습티슈와 일회용 세제 수세미 등을 제조하고 있으며 지속적인 지역사회 공헌활동 및 지역 내 고령자와 장애인 등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해 오고 있다.

남재국 일자리경제과장은 “코로나19 방역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공무원들과 시민들에게 손 세정제를 기탁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위기상황 극복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