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김원길 예비후보 "위기의 경제 살려내고 다시 도약하는 경주 만들 것"
김원길 예비후보 "위기의 경제 살려내고 다시 도약하는 경주 만들 것"
  • 황기환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12일 17시 3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13일 금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경주시
김원길 예비후보(미래통합당·경주시)
김원길 국회의원 예비후보(미래통합당·경주시)는 12일 “중앙당 서민경제분과 위원장으로 위기의 경제를 살려내고 다시 도약하는 경주를 만들기 위해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이날 경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가진 기자회견을 통해 이같이 밝힌 김 후보는 “코로나19로 인해 시민들이 겪고 계실 불안과 고통을 생각하면 정치현장에 뛰어든 후보자이자 시민의 한 사람으로서 실로 가슴이 저리지 않을 수 없다”면서 “이처럼 안타까운 일은 대통령과 현 정부가 초기에 강력한 선제적 조치를 취하지 않은 데서부터 문제가 불거졌다”고 주장했다.

또한 그는 “세계문화유산이 즐비한 천년고도이자 세계적 문화관광도시인 경주가 주요 사적지 등에서의 끊어진 관광객들의 발길과 현대자동차와 하청업체 등 기업들의 조업 중단으로 큰 위기를 맞고 있다”며 “이 위기가 조속히 해결되기를 기대하면서, 시민이 행복하고 안전하게 잘 살 수 있는 도시를 만들어, 경주의 자존심을 지켜내고 경주의 위사을 세우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김 예비후보의 기자회견장에서는 전·현 시도의원과 시민사회단체에서 김 후보 지지를 선언하기도 했다.

이들은 “능력과 열정을 겸비한 참신한 정치인이 그 어느 때보다 절실하게 원하고 있는 이유”라면서 “본선에서 통합당 후보의 경쟁력을 고려한 결정”이라고 밝혔다.


이동호 전 도의원은 “김원길 후보는 경주시와 대한민국 모두에게 큰 희망이 될 것임을 확신하며 정치, 안보, 실물경제의 역량과 가치를 존중하며 그를 적극 지지한다”고 선언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