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천 중앙동 ‘아줌마 교실’, 행복마스크 나눔창구에 면 마스크 100개 기부
영천 중앙동 ‘아줌마 교실’, 행복마스크 나눔창구에 면 마스크 100개 기부
  • 권오석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18일 18시 1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19일 목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동 기부천사 ‘아줌마교실’ 회원들은 핸드메이드 마스크 100개를 중앙동 행복마스크 나눔 창구에 기부했다.(중앙동 제공)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마스크 구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을 위해 중앙동 ‘아줌마 교실’(대표 강은숙)이 면 마스크 100개를 손수 제작해 중앙동행정복지센터 행복마스크 나눔 창구에 기부했다.

아줌마 교실 재능기부자들은 주말을 반납한 채 재봉틀로 한 땀 한 땀 정성을 담아 제작했으며 이번 면 마스크는 감염 차단 필터만 교체하면 세탁을 통해 지속적으로 사용이 가능한 마스크로 일회용 마스크를 재활용하는 것보다 훨씬 위생적이고 침방울로 인한 전파도 막을 수 있다.

강은숙 대표는 “마스크를 구하지 못한 어려운 소외계층들이 기부된 마스크로 힘을 얻고 코로나19 사태 극복에 함께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손진열 중앙동장은 “기부 받은 면 마스크는 빠른 시일 내에 도움이 필요한 관내 취약계층 및 마스크 수급이 긴급한 가구에 전달할 예정이다”며 “마스크 기부천사가 기부한 사랑하는 마음이 힘으로 모아져 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