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교육청, 건강장애학생 대상 '원격 화상수업' 운영
경북교육청, 건강장애학생 대상 '원격 화상수업' 운영
  • 정형기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3일 21시 3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4일 화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습권 보장
건강장애학생이 원경화상 수업을 하고 있는 모습
경북교육청은 백혈병, 뇌종양 등 만성질환으로 학교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건강장애학생 90명의 학습권을 보장하고 유급을 방지하기 위해 2020학년도 원격 화상수업 제도를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건강장애학생이란 만성질환으로 3개월 이상의 장기 입원이나 통원치료 등과 같은 의료지원이 필요해 학교생활이나 학업 수행에 어려움이 있는 학생이다.

원격 화상수업을 신청하면 위탁교육기관인 스쿨포유나 꿈사랑학교에서 지원하는 원격 화상수업인 실시간 화상강의와 교과별 동영상 녹화수업을 학생들이 원하는 시간에 자유롭게 수강할 수 있다.

초등학생은 1일 1시간의 원격 화상수업, 중·고등학생은 1일 2시간의 원격 화상수업을 개별 수강한 경우 해당일의 학교 출석을 인정받아 유급을 방지할 수 있다.

경북교육청은 스쿨포유 초등과정 수업에 초등특수교사를 배정해 학생의 관심과 특성에 맞는 수업을 제공하고 내실 있는 상담을 하고 있다.

스쿨포유는 2020년 3월 16일부터 2021년 1월 11일까지 총 196일의 수업을 지원하고, 초등학생은 국어, 수학, 사회, 과학, 통합교과 수업을 제공하며 중고등학생은 국어, 영어, 수학, 사회, 과학 수업을 제공한다.

꿈사랑학교는 2020년 3월 9일부터 2021년 1월 22일까지 총 200일 수업을 지원하고, 초등학생은 국어, 수학, 사회, 과학, 영어, 통합교과 수업을 제공하며 중?고등학생은 국어, 영어, 수학, 사회, 과학 수업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경북교육청은 건강장애학생의 학교복귀를 위해 건강장애학생 담당교사 연수, 사업 리플렛 배포, 희망의 편지쓰기 프로그램, 찾아가는 건강장애이해교육, 학교복귀 축하프로그램, 학급친구와 함께하는 체험학급 등을 지원한다.

임종식 교육감은 “학업 중단 위기에 있는 건강장애학생들의 학습권 보장으로 한 명의 학생도 포기하지 않는 따뜻한 경북교육을 실현하는데 밑거름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