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허대만 후보 "효자~괴동역 철로 폐지…그린웨이 연장 공원화"
허대만 후보 "효자~괴동역 철로 폐지…그린웨이 연장 공원화"
  • 이종욱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5일 17시 0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6일 목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포항남·울릉
허대만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 포항남·울릉)
허대만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포항남·울릉)는 25일 포항 효자역~괴동역 간 괴동선 철로를 폐비하고, 해당 구간을 포항시가 추진 중인 그린웨이에 연장시켜 공원화 사업을 추진하겠다는 공약을 발표했다.

괴동선은 철강제품 수송을 위해 지난 1968년 개통됐지만, 괴동선 인근(유강-효자-대잠-상대동 등)에 대규모 아파트가 들어서면서 현재 주민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

괴동선은 포스코와 철강공단에서 생산되는 각종 철강제품과 무연탄 등 원자재 등을 수송하는 화물전용선이며, 하루 15회 정도 운행되고 있다.

허 예비후보는 “지난 1월 18일 개통한 영일만항 인입철도와 연계해 포스코의 원자재 수송에 대한 대책을 새로 마련하고 괴동선은 폐지해야 한다”며 “폐지된 구간에는 포항시가 역점을 갖고 추진 중인 그린웨이를 연장해 공원화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유강대교에서 괴동역까지 약 9㎞ 구간을 공원화해서 시민들에게 건강한 휴식공간과 출퇴근길을 제공함과 동시에 민원이 끊임없이 지속되고 있는 효자시장 접근성을 강화시켜 주민 만족도를 높여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허 후보는 “이번 선거를 통해 실현 가능한 발전공약을 발표하고 정정당당한 정책선거를 이끌겠다”며 앞으로의 정책대결을 예고했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