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천경찰서, 보이스피싱 예방 마을금고 직원에 감사장 수여
영천경찰서, 보이스피싱 예방 마을금고 직원에 감사장 수여
  • 권오석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30일 18시 1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31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경찰서는 전화금융사기를 예방한 영동새마을금고 직원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

영천경찰서는 지난 27일 전화금융사기(보이스피싱, 800만 원)의 피해를 예방한 임고면 영동새마을금고 평천지점 창구직원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

평천지점 직원은 70대 고령자가 아들을 사칭하며 돈을 송금해달라는 전화에 속아, 800만 원을 인출하는 것을 수상히 여기고 인출을 보류시킨 후 신속히 경찰에 신고해 재산피해를 예방했다.

경찰은 “앞으로도 금융기관과의 유기적인 협조 및 지속적인 홍보 활동을 통해 전화금융사기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