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울릉군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된장·간장 나눔 행사
울릉군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된장·간장 나눔 행사
  • 박재형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2일 18시 1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03일 금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릉군 새마을부녀회가 지난 30일과 31일 양일간 이웃사랑 실천을 위한 ‘사랑의 된장·간장 나눔 행사’를 가졌다.

울릉군 새마을부녀회가 지난 30일과 31일 양일간 이웃사랑 실천을 위한 ‘사랑의 된장·간장 나눔 행사’를 가졌다.

이번 행사는 혼자서는 장을 담그기 어려운 독거 노인 등 취약계층에게 사랑과 정성이 담긴 전통식품을 제공하고 코로나19를 함께 극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정성으로 만든 된장·간장은 숙성이 완료된 후, 읍면별 저소득 가구와 독거노인 등 도움이 필요한 이웃 200여 가구에 새마을회원들의 손을 통해 직접 전달될 예정이다.

최강절 부녀회장과 부녀회원 40여 명은 매년 따뜻한 정 나눔 행사를 계속해오고 있으며 특히, 올해는 코로나 19로 침체된 지역사회에 큰 힘이 될 것으로 보인다.

나눔 행사에 동참한 김병수 울릉군수는 “울릉군이 대구·경북의 유일한 코로나19 청정지역을 유지하는 것은 새마을회와 같은 봉사단체들이 역할이 컸기 때문이 아니었느냐”며 “코로나19 극복과 매년 이웃사랑 실천을 위해 애쓰시는 새마을부녀회에 늘 감사를 드린다” 고 말했다.
 

박재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재형 기자
박재형 기자 jhp@kyongbuk.com

울릉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