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일대 보건예체능계열학생회, 경산시 하양읍 어르신에 휴대용 소독제 기부
경일대 보건예체능계열학생회, 경산시 하양읍 어르신에 휴대용 소독제 기부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02일 19시 0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03일 금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일대 보건예체능계열학생회는 대학과 인접한 경산시 하양읍 부호1·2리 마을 주민과 어르신들에게 직접 만든 휴대용 스프레이 소독제 400개를 기부했다.경일대.

경일대 보건예체능계열학생회(회장 김원균 디지털미디어디자인학과 4년)는 2일 대학과 인접한 경산시 하양읍 부호1·2리 마을회관을 방문해 주민과 어르신들에게 직접 만든 휴대용 스프레이 소독제 400개를 기부했다.

소독제 기부를 마친 학생들은 캠퍼스 앞 원룸 건물을 순회하며 SNS로 사전 신청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자취방을 방문해 문 앞이나 우편함에 두는 비대면 방식으로 스프레이 소독제 배달도 했다.

이날 소독제 무료나눔 행사는 보건의 달인 4월 시작과 함께 코로나19로부터 청정한 캠퍼스를 조성하고 인근 주민들과 자취 학생들의 안전에 도움이 되기 위해 경일대 보건예체능계열학생회가 준비했다.

소독제 선물에 대해 학생들은 보건예체능계열학생회 SNS에 “집 떠나서 자취하는데 좋은 행사 감사 합니다”, “코로나 끝나고 얼른 학교 가요”, “소독제 필요했는데 감사 합니다” 등의 감사 댓글을 올리고 있다.

김원균 보건예체능계열학생회 회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서는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과 함께 캠퍼스 주변에 대한 생활방역의 중요성도 크다는 판단”이라며 “경일대 학생들과 주변 마을 어르신은 물론이고, 대한민국 전체가 코로나19를 슬기롭게 이겨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학생들이 만든 소독제는 개당 100ml 용량의 분무형으로 경일대 보건예체능계열학생회와 응급구조학과 등 학생 10여 명이 이틀 간 각자 만든 것으로 자주 접하는 물건이나 공간을 소독할 수 있는 용도이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