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울릉군, 저소득 취약계층에 ‘한시생활지원비’ 지원
울릉군, 저소득 취약계층에 ‘한시생활지원비’ 지원
  • 박재형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22일 09시 4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22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릉군청
울릉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한시생활지원비’를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한시생활지원비는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500여 가구를 대상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경북사랑카드 및 농협상품권 총 3억800만 원을 2회에 걸쳐 지급한다.

1차 지급대상은 정부지원을 전혀 받지 못하는 차상위계층 260가구에 우선 지급하고 2차는 기초생활수급자 순으로 각 각 지급될 예정이다.

지급기준은 급여자격별 및 가구원수별로 기초생활수급자는 1인가구 52만 원(4인가구 140만 원), 차상위계층은 1인가구 40만 원(4인가구 108만 원)으로 차등 지급된다.

한시생활지원비 대상자는 오는 23일부터 신분증을 지참하고 주소지 소재 읍·면사무소를 방문하여 수령가능하며 거동이 불편한 대상자에 한해 찾아가는 복지 서비스를 통해 전달할 예정이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이번 한시생활지원 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 생활 안정이 위축된 저소득층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재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재형 기자
박재형 기자 jhp@kyongbuk.com

울릉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