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도, 5월 1일부터 온라인 쇼핑몰서 '세일 페스타' 오픈
경북도, 5월 1일부터 온라인 쇼핑몰서 '세일 페스타' 오픈
  • 양승복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28일 21시 3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4월 29일 수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로 어려운 소상공인·중소기업 경영난 해소 기대
경북도청사
경북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로 인해 매출감소 및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위해 다음달 1일부터 한 달간 쿠팡·위메프·티몬·우체국쇼핑·공영쇼핑 등 5개 대형 온라인 쇼핑몰에서 ‘경북 세일 페스타’를 연다고 28일 밝혔다.

도는 이번 경북 세일 페스타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적극 지원하겠다는 의지를 보여주는 한편 코로나19 극복에 적극 동참한 전 국민에게 감사의 의미로 할인된 가격으로 풍성한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했다.

참여 중소기업에게 온라인쇼핑몰 메인페이지 광고, 상품소개 페이지 제작 및 할인쿠폰 등을 특별지원 한다. 이를 통해 중소기업에게는 온라인 쇼핑몰 입점 문턱을 낮추고, 소비자에게는 식품, 생활용품, 유아동패션 등 500여 업체의 우수제품을 최대 80% 할인된 가격으로 만나 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한다.

또 온라인 쇼핑몰의 주 소비자층인 20∼30대가 선호하는 개그우먼 장도연씨를 메인모델로 기용해 홍보에 힘을 싣는다.

경북도는 5월 기획전 이후 경북경제진흥원을 통해 수시 입점신청을 받아 올해 12월까지 온라인 쇼핑몰 입점지원을 지원을 계속 하기로 했다. 월별 테마에 맞는 23개 시군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제품의 온라인 쇼핑몰 입점을 지원해 지역 내 소기업의 브랜드 인지도 향상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이철우 경상북도 이철우 도지사는 “이번 행사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들에게 포스트 코로나를 준비하는 경북의 희망찬 메시지가 전달되고, 경북을 응원해 주신 전 국민들에게도 감사의 장이 돼 침체된 분위기 속에서 희망, 열정을 떠올릴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