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양군, 코로나 쇼크 농가 살리기 전력
영양군, 코로나 쇼크 농가 살리기 전력
  • 정형기 기자
  • 승인 2020년 04월 30일 16시 5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5월 01일 금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쇼핑몰 사이소 게재 등 산나물 판촉 구슬땀
지난해 열린 산나물 축제에서 산나물 판매 모습
5월 개최 예정이었던 ‘제16회 영양산나물축제’가 코로나 19 영향으로 취소되면서 영양군은 판로를 찾지 못해 위기에 처한 산나물 재배·판매농가를 위해 온·오프라인 판매를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영양군에서는 4월에서 5월에 주로 생산되는 제철 산나물의 절반 이상이 영양산나물축제를 통해 판매가 이뤄졌지만, 산나물축제가 취소되면서 봄 산나물을 생산하는 농가는 산나물을 팔지 못할 위기에 처했다.

이에 따라 영양군과 (재)영양축제관광재단은 온·오프라인 판로 확대와 청정영양의 우수한 농·특산물의 대대적 홍보에 열을 올리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외출과 대면접촉을 꺼리는 분위기 속에서 택배 수요가 급증해다는 점을 감안해 온라인 판매 채널을 공략한다.

이를 위해 경상북도 공식 농특산물 쇼핑몰 ‘사이소’에서 특별판매전 운영을 통해 영양산나물 농가돕기를 위한 온라인 판촉활동을 시작해 30일부터 사이소(sannamul.cyso.co.kr) 홈페이지에서 엄선된 품질과 저렴한 가격으로 전국 소비자들을 만나게 된다.

또 영양 전통 시장에서 5월 4일부터 29일까지 장날인 4일과 9일 산나물 판매장을 열며, 5월 8일부터 14일까지 광역도시민을 직접 찾아가서 산나물을 홍보하고 판매하는 롯데백화점 부산광복점 특판행사 등 오프라인 판매도 본격적으로 시작될 예정이다.

이를 지원하기 위해 포털사이트 배너 광고와 산나물 기부 행사뿐만 아니라 영양군 공무원과 유관기관, 향우회를 대상으로 한 ‘전국민 영양산나물 보내기 운동’을 통해 영양군의 산나물과 농·특산물에 대한 홍보를 이어간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이번 행사를 통해 산나물 농가에는 판로 확대의 기회를, 도시민에게는 질 좋은 산나물을 저렴하고 안전하게 구입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 전국에 계신 많은 소비자들의 착한 소비로 우리 농가에 힘을 보태주시길 바라며, 내년에 특별한 영양산나물축제로 찾아뵙겠다”고 말했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